최종편집 : 2021-10-20 12:29 (수)
홍준표 "무속·부적·항문침 경선에 '개콘'으로 희화화"
상태바
홍준표 "무속·부적·항문침 경선에 '개콘'으로 희화화"
  • 뉴스1
  • 승인 2021.10.08 05: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준표 국민의힘 대선 경선 후보가 7일 오후 울산 울주군 당협 사무실을 방문해 당원들에게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1.10.7/뉴스1 © News1 윤일지 기자


(서울=뉴스1) 김일창 기자 = 국민의힘 대권주자인 홍준표 의원은 7일 "야당 경선이 참 희한하고 추접스럽게 돌아가고 있다"고 했다.

홍 의원은 이날 페이스북에 "무속이 나오고 부적이 나오고 항문침이 나오고 급기야 도사까지 나왔다"며 이같이 밝혔다.

홍 의원은 "야당 대선후보 경선이 마치 무속 경연대회가 되는 개그콘서트 장으로 희화화되고 있다"며 "대통령 후보를 뽑는 경연의 장이다, 자성하라"고 촉구했다.

그러면서 "더이상 경연의 장을 오염시키는 것은 정권교체를 갈망하는 국민들의 열망에 배치되는 배신 행위"라며 "국민들의 눈이 두렵지 않나? 정상으로 돌아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