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6 22:53 (월)
양주시, 작목별 맞춤형 안전관리 실천 시범사업 추진
상태바
양주시, 작목별 맞춤형 안전관리 실천 시범사업 추진
  • 최지연 기자
  • 승인 2021.11.21 0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목별 맞춤형 안전관리 실천 시범사업 현장[양주시]
작목별 맞춤형 안전관리 실천 시범사업 현장[양주시]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농업인의 안전관리 능력을 향상하여 영농 안전사고 예방하기 위한 ‘작목별 맞춤형 안전관리 실천 시범사업’을 추진했다고 밝혔다.

‘작목별 맞춤형 안전관리 실천사업’은 농업인이 영농활동 중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보다 편리하게 영농을 수행할 수 있도록 장비와 보호구, 전문가 컨설팅 등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이번 시범사업에 선정된 양주시딸기연구회(회장 정수영)는 전문가 컨설팅을 통해 주 작물인 딸기 재배과정에서 발생할 수 있는 위험성을 발굴하여 안전장비와 보조구 보급 등 개선대책을 마련하였다.

보급된 안전장비와 보조구는 자동 릴 분무기 8대, 농용동력운반차 9대, 작업대 9대, 연막소독기 1대, 농기구 정리대 11종으로 영농단계별 필요한 품목들로 구성됐다.

정수영 회장은 “관행적인 작업환경을 개선하고 회원들의 안전을 확보하는데 큰 도움이 되었다”며 “앞으로도 작업 단계에 맞는 안전장비와 보조구를 사용하며 작업안전에 힘쓰겠다”고 전했다.

시 농업기술센터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통해 농작업 위험요인 개선으로 안전한 작업환경 조성과 농업인의 안전관리 실천 능력 향상이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농업인의 안전을 저해하는 환경개선을 위해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