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1-19 12:26 (수)
‘엄카남’ 딘딘, ‘쇼미더머니2’ 당시 ‘금수저 랩퍼’ 된 비화 고백 “방송에 다 나갔으면 이 자리에 없었을 것”
상태바
‘엄카남’ 딘딘, ‘쇼미더머니2’ 당시 ‘금수저 랩퍼’ 된 비화 고백 “방송에 다 나갔으면 이 자리에 없었을 것”
  • 김문희
  • 승인 2022.01.14 0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딘딘, 철없는 금수저? “아버지께 내 카드 드렸다. 아버지가 쓰신 돈 더 많아” 엄카남→효도남 등극 사연
▲ <사진 제공>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채널S ‘신과 함께 시즌2’ 딘딘이 ‘엄카’라는 단어를 유행어로 자리잡게 한 장본인이라고 주장하며 이에 대한 자부심을 드러낸다.

오는 14일 방송되는 채널S의 예능 프로그램 ‘신과 함께 시즌2’에서는 딘딘이 ‘엄카남’이 된 사연과 금수저 이미지로 인해 생긴 일화를 전하는 모습이 공개된다.

‘신과 함께 시즌2’는 4MC 신동엽, 성시경, 박선영, 이용진이 ‘푸드 마스터’로 변신해 당신의 특별한 날을 더욱 특별하게 만들어 줄 메뉴를 추천하고 함께 이야기와 맛을 나누는 맞춤형 푸드 추천 토크쇼다.

최근 녹화에서 게스트로 출연한 딘딘은 “‘엄카’라는 단어가 대중적으로 쓰이게 된 건 어느 정도 내 덕이다”며 자부심을 뽐냈다.

그는 과거 ‘쇼미더머니2’에서 ‘엄카’를 쓴다고 말하며 철없는 금수저 이미지를 얻어 화제를 모은 바 있다.

MC 성시경이 철부지 같다고 나무라자, 딘딘은 ‘쇼미더머니2’ 촬영 당시 ‘엄카’를 언급하게 된 사연을 고백해 눈길을 끌었다.

이어 딘딘은 “제작진들이 많이 걷어 내 줘서 그 정도였다 다 방송에 나갔으면 나는 지금 이 자리에 없을 것”이라고 밝혀 무슨 얘기를 꺼냈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

딘딘은 “금수저 이미지 때문에 아버지가 곤란하셨다”며 “한번은 아버지가 방송에서 헛소리 좀 그만하라고 했다”고 전해 웃음을 안겼다.

그러면서 “이제는 내가 아버지께 카드를 드렸다 나보다 아버지가 쓰시는 돈이 더 많다”고 말하며 ‘엄카남’을 탈피한 ‘효도남’의 면모도 드러냈다.

이 밖에도 딘딘은 위기를 기회로 바꾼 곡 ‘딘딘은 딘딘’의 스웨그 넘치는 탄생 배경도 공개했다고 해 기대를 모은다.

오는 14일 저녁 8시 채널S의 ‘신과 함께 시즌2’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