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5-22 21:01 (일)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 올해 자치경찰제 추진 예산 289억 확보
상태바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 올해 자치경찰제 추진 예산 289억 확보
  • 김영미 기자
  • 승인 2022.01.19 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2년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 자치경찰제 추진 예산 289억원 확보
▲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 올해 자치경찰제 추진 예산 289억 확보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가 경기남부 주요 교통정체 구간의 교통체계를 개선하고 범죄예방 활동과 아동청소년 보호 활동 등을 추진한다.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회는 자치경찰제 추진을 위해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22년도 예산 289억원을 확보했다고 19일 밝혔다.

위원회는 도의회, 경기남부경찰청과 적극적인 소통과 협업을 추진해왔으며 지방-치안행정을 연계한 경기도 특화 치안서비스 발굴, 자치경찰 도민 인지도 제고 등을 위한 예산편성에 집중했다고 설명했다.

편성된 주요 사업내역과 예산액을 보면 교통 정체구간 소통개선을 위한 연구용역비 1억원을 확보해, 경기남부 주요 정체 구간과 인접 구역의 교통운영 실태를 조사하고 교통신호 운영체계 개선방안을 수립한다.

여기에 지난해 말 추가로 확보한 특별교부세 1억원을 더해, 총 2억원으로 경기남부 정체 구간 10여 곳의 교통체계를 개선한다.

이외에도 교통안전 교육 및 홍보비 1억원 인권·청렴 교육 및 홍보비 7,300만원 학교폭력 예방 교육비 1,900만원 불법풍속사범 단속 장비 지원비 2,800만원 등을 확보했다.

그간 경찰에서 추진하던 자치경찰사무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

기존 자치경찰사무 추진에 필요한 사업비 215억원을 국비로 확보해, 범죄예방 활동 아동청소년 보호 활동 아동안전지킴이 운영 교통과학장비 관리 교통안전교육 홍보 교통경찰 활동 등을 지원한다.

이와 함께 자치경찰사무 담당 공무원 등을 위한 후생 복지 사업비로 66억원을 편성했다.

자치경찰위원회에서 지원하는 후생 복지 규모로는 전국 최대 규모다.

이와 더불어 위원회는 치안현장 경찰관들의 처우를 단계적으로 개선하고 다양한 복지제도를 통해 자치경찰제의 현장 수용성을 높이고 우수인력 유인 등 경기도형 자치경찰제의 성공적 정착을 유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덕섭 경기도남부자치경찰위원장은 “자치경찰사무 예산이 위원회에 편성됨으로써 자치경찰제 추진을 위한 제도적 기반이 어느 정도 갖춰졌다”며 “앞으로 도의회, 경기남부경찰청과 소통하고 협업 관계를 증진해 자치경찰의 인지도를 높이고 지역 맞춤형 치안 시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