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8 10:53 (목)
이창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김보라 안성시장 ‘배달특급’ 활성화 의기투합
상태바
이창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김보라 안성시장 ‘배달특급’ 활성화 의기투합
  • 김영미 기자
  • 승인 2022.08.04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일 안성시청에서 이창훈 대표이사-김보라 안성시장 간담회 진행
▲ 이창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김보라 안성시장 ‘배달특급’ 활성화 의기투합
이창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이사가 지난 2일 김보라 안성시장을 만나 배달특급의 발전 방향에 대해 머리를 맞댔다.

경기도주식회사는 이날 이창훈 대표이사가 안성시청을 방문해 김보라 안성시장과 간담회를 갖고 배달특급에 대한 설명과 향후 발전 방향, 사업 계획 등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서 김보라 안성시장은 환영의 뜻을 전하며 “시민을 위한 여러 방안을 모색하는 데 그치지 않고 적극적으로 해봐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배달특급이 많은 것을 제안하면 적극 나서 함께 하겠다”고 말했다.

이창훈 대표이사는 “배달특급이 공공플랫폼인 만큼 안성 특산물을 홍보하고 판매하는 등 지자체와 손잡고 여러 가지 역할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설명하며 향후 연계에 대한 긍정적인 의사를 전했다.

또 김 시장은 “요즘 소비자들은 다양한 혜택과 이벤트 등에 민감하기 때문에 이런 부분에 대한 고민도 많이 해주셨으면 한다”고 덧붙였다.

배달특급은 지난해 4월부터 안성시에서 서비스를 개시해 최근 약 35억원의 거래액을 기록 중이다.

배달특급은 안성시 외에도 여러 지자체와 함께 연계해 배달특급의 확장성을 위해 다양한 방안을 모색 중이다.

한편 지난 2020년 12월 첫 서비스를 시작한 공공배달앱 ‘배달특급’은 현재 경기도 31개 시군과 서울시 성동구에서 서비스되고 있으며 최근에는 전체 누적 거래액 1,800억원을 돌파하는 등 전체적인 배달앱 시장 침체에도 꾸준한 존재감을 나타내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