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8-18 10:53 (목)
유천호 강화군수,‘강화호국공원 조성사업’현장 점검
상태바
유천호 강화군수,‘강화호국공원 조성사업’현장 점검
  • 구자경 기자
  • 승인 2022.08.04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훈 정신 계승위한 보훈선양 사업 확대
▲ 유천호 강화군수,‘강화호국공원 조성사업’현장 점검
강화군이 국가유공자의 희생과 헌신을 알리고 보훈정신을 이어갈 수 있도록 보훈선양 사업을 확대하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지난 3일 위국헌신 정신을 기리고 보훈문화를 확산하기 추진 중인 ‘강화호국공원 조성사업’ 현장을 찾아 현장을 구석구석 살피고 차질없는 사업추진을 당부했다.

‘강화호국공원’은 송해면 하도리에 5,074㎡ 규모로 군민들이 현충시설을 방문해 휴식을 즐기며 자연스럽게 나라사랑 정신을 체험할 수 있도록 설계됐다.

오는 10월 준공을 앞두고 막바지 공사가 한창이다.

이 외에도 군은 해누리 공원 조경 사업으로 사업비 1억5천만원을 투입해 경사면을 정비하고 영산홍을 식재했으며 보훈회관 주차장을 확충했다.

또한, 국가 보훈대상자, 참전유공자 및 사망한 참전유공자배우자에게 전국 최고 수준의 명예 수당을 지급하며 유공자의 영예롭고 안정적인 삶을 지원하고 있다.

아울러 호국보훈의 달 위문금 지원, 현충일 추념식, 현충시설 확충 등 국가유공자의 희생과 공헌에 합당한 보상·예우 및 명예선양을 위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확대하고 있다.

유천호 군수는 “국가보훈대상자 분들의 예우에 대한 중요성을 누구보다도 잘 알고 있다”며 “앞으로도 각별한 예우정책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