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09-30 17:13 (금)
강화군, 순무, 배추 등 김장채소 적기 파종 당부
상태바
강화군, 순무, 배추 등 김장채소 적기 파종 당부
  • 구자경 기자
  • 승인 2022.08.18 10: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장채소 8월 중·하순이 파종 적기
▲ 강화군, 순무, 배추 등 김장채소 적기 파종 당부
강화군은 순무, 배추 등 김장채소 파종시기가 다가옴에 따라 적기 파종과 정식으로 안정적인 생산과 품질 향상에 힘써 줄 것을 당부했다.

김장용 배추, 순무 등 김장채소의 파종 적기는 절기상 말복이 지나고 난 후인 8월 중순부터 하순경이다.

너무 일찍 파종하면 바이러스 및 뿌리마름병 피해를 받을 수 있고 파종시기가 늦어지면 제때 수확이 어려워진다.

순무는 밭을 깊이 갈아서 흙을 잘게 부수고 뿌리가 잘 뻗어 내려가게 하는 것이 중요하다.

재배 및 관리를 양호하게 하려면 파종기를 이용해 점파 후 밭에 빈 곳이 없도록 한 곳에 3~5립씩 파종 및 솎아주면 된다.

생육 적정온도는 15~20℃를 유지해 주는 것이 좋다.

배추 정식은 모가 너무 크면 초기 생육이 불량해지기 때문에 파종 후 15~20일정도 길러 잎이 3~4개 정도 자랐을 때 흐린 날 오후를 선택해 본 밭에 옮겨 심는 것이 좋다.

정식할 포장은 아주심기 10~15일 전에 완숙퇴비나 석회, 붕사 등을 포장 전체에 뿌린 후 트랙터 등으로 갈아 흙과 잘 혼합되게 해야 한다.

그리고 이랑을 만들기 전에 포장 전체에 밑거름과 토양살충제를 살포해야 한다.

군 관계자는 “배추, 순무 등 김장채소를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기상 상황에 맞춘 기술적 대책을 강구해 고품질의 농산물이 안정적으로 생산되도록 영농지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