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8 07:17 (월)
포천문화재단, 실경뮤지컬 ‘화적연-축복이 내리는 마을’ 공연 성료에 따른 주민간담회 및 수료식 개최
상태바
포천문화재단, 실경뮤지컬 ‘화적연-축복이 내리는 마을’ 공연 성료에 따른 주민간담회 및 수료식 개최
  • 김명원 기자
  • 승인 2022.11.23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포천문화재단, 실경뮤지컬 ‘화적연-축복이 내리는 마을’ 공연 성료에 따른 주민간담회 및 수료식 개최
재단법인 포천문화재단은 지난 18일 화적연에서 주민참여로 공연한 실경뮤지컬 ‘화적연-축복이 내리는 마을’ 주민간담회 및 수료식을 개최했다.

주민간담회 및 수료식은 제갈현 대표이사와 공연 연출을 담당한 김성강 감독, 권대남 영북면 주민자치위원장, 윤영훈 관인면 주민자치위원장 등 관계자와 공연에 출연한 시민배우 약 2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포천반월아트홀 소극장에서 개최했다.

2022 경기관광공사 역사문화생태평화+관광융합콘텐츠개발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진행된 실경뮤지컬 ‘화적연-축복이 내리는 마을’은 화적연과 가까이 생활하는 영북면·관인면 주민들이 직접 배우로 참여해 9월 23일부터 25일까지 3회 진행했다.

권대남 영북면 주민자치회장은 “우리 주민이 생활하는 곳을 배경으로 주민이 직접 배우가 되어 참여할 수 있어 매우 뜻깊고 행복한 경험이었다”고 전했다.

유해순 시민배우는 “처음 참여할 때는 너무 어렵지 않을까 걱정했었다 막상 공연이 끝나니 여운이 길게 남았다 이 공연으로 인해 내가 사는 마을을 더 아끼게 됐다”고 소감을 전했다.

제갈현 포천문화재단 대표이사는 “많은 분들의 도움과 협조로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공연이 될 수 있어서 감사드린다”며 “공연간 아쉬웠던 점은 더 보완해 향후 더 많은 시민들이 참여하는 문화콘텐츠로 성장하도록 주민여러분께서 큰 힘이 되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