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8 10:47 (목)
오석규 의원, 의정부시 버스정류소 시설 개선 및 예산 지원 논의
상태바
오석규 의원, 의정부시 버스정류소 시설 개선 및 예산 지원 논의
  • 최원철 기자
  • 승인 2023.01.31 07: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환승 버스정류소 한파·폭염·미세먼지 피할 수 있는 밀폐형 정류소 필요
▲ 오석규 의원, 의정부시 버스정류소 시설 개선 및 예산 지원 논의
경기도의회 건설교통위원회 오석규 의원은 지난 1월 26일 경기도의회 북부분원에서 경기도 교통국 관계자들과 함께 의정부시 시내·광역 버스정류소 시설 개선사업에 대해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오석규 의원은 “철도 교통이 전무해 버스의 이용 비율이 높은 의정부 동부 권역 주민들의 대중교통 이용 편의성 강화를 위해 버스 정류장 시설 개선이 요구되고 있다”며 “특히 대부분의 버스 정류소 형태는 한파·폭염·미세먼지 등에 고스란히 노출되어 있는 개방형 형태가 대부분인데, 광역버스·시내버스·마을버스 등을 한번에 환승할 수 있는 다중 정류소의 경우에는 와이파이·스마트기기 충전·냉온방·발열 시트 등의 편의 시설을 갖춘 밀폐형 스마트 정류소로의 변경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또한, “현재 경기도에서는 시군의 쉘터형 정류소 설치사업비의 30%만 지원하고 있기 때문에 재정자립도가 낮은 의정부시 등은 버스 정류소 시설 개선을 위한 예산 지원 신청조차 어렵다”고 지적하며 “지자체의 경제상황을 고려한 맞춤형 정책 시행으로 정책의 효능감을 높여달라”고 의견을 피력했다.

그러면서 “주민들의 교통 편의를 증진시킬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경기도와 함께 경기도의회 차원에서 심도있게 논의하겠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