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3-30 13:18 (목)
양주시, 2023년 슬레이트 처리·지붕개량 지원사업 본격 추진
상태바
양주시, 2023년 슬레이트 처리·지붕개량 지원사업 본격 추진
  • 한영환
  • 승인 2023.03.19 00: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양주시, 2023년 슬레이트 처리·지붕개량 지원사업 본격 추진
양주시가 발암물질로 지정된 석면의 비산피해를 예방하고 보다 안전한 시민생활권 보장을 위해 오는 20일부터‘2023년 슬레이트 철거 및 지붕개량 지원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시는 올해 사업비 총 8억원을 투입, 슬레이트로 된 지붕재와 벽체를 사용하는 주택, 부속 건축물과 창고 축사, 공장 등 비주택 등의 슬레이트 처리과 지붕개량 비용을 지원한다.

지원대상 중 일반가구인 경우 주택·비주택 슬레이트 처리비는 1동당 최대 540만원, 지붕개량은 최대 300만원을 지원한다.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장애인가구 등 우선지원 가구에 대해서는 슬레이트 철거·처리비용을 전액 지원하고 지붕개량비는 1,000만원 한도 내에서 전액 지원한다.

이번 사업은 위탁사업자가 선발한 공사업체를 통해 진행하며 면적 조사 후 최종 견적이 최대 지원액을 초과해 자부담금이 발생하는 경우 건축물 소유주가 직접 공사업체에 지불해야 한다.

지원을 희망하는 건축물 소유자는 가까운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방문해 사업 신청서 증빙서류 등을 작성한 후 제출하면 된다.

시 관계자는 “지붕, 벽체로 사용되는 슬레이트는 폐암 등 치명적인 질환을 유발하는 석면을 함유하고 있어 시민의 건강을 위협하는 대표적인 건축자재”며 “잔존하는 슬레이트의 조속한 처리를 위해 건축물 소유자와 세입자는 이번 처리사업에 적극 참여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