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5-27 13:46 (월)
예린, ‘우린’ 팬클럽 명 공개 팬들과 활발한 소통 이어 나갈 것
상태바
예린, ‘우린’ 팬클럽 명 공개 팬들과 활발한 소통 이어 나갈 것
  • 김문희 기자
  • 승인 2023.05.26 08: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예린, 팬클럽 명 ‘우린’ 확정…다채로운 활동 예고
▲ 사진 제공 = 빌엔터테인먼트
예린이 깜짝 유튜브 라이브를 통해 팬클럽 명을 공개했다.

예린은 지난 24일 오후 7시 빌엔터테인먼트 유튜브 채널 ‘Bill Entertainment’ 라이브를 통해 팬클럽 명을 공개했다.

약 40분 가량 진행된 이번 라이브에서 예린은 근황 토크로 라이브 시작을 알렸다.

최근 취미로 복싱을 배우고 있다는 예린은 “솜 주먹으로 열심히 치고있다”고 말해 팬들의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예린은 팬들과 함께 반가운 근황도 나눴다.

식당 사장이 됐다는 한 팬의 댓글에 예린은 “인생의 종착점은 자영업자라잖아. 벌써 종착점 찍었네~ 축하해~”며 팬들과 찐친 면모를 자랑하기도. 또한 예린은 라이브 도중 카메라를 상대로 PD와 꿀밤 맞기 내기 배 ‘참참참’ 게임을 하며 라이브의 분위기를 한층 끌어올렸다.

앞서 예린 공식 팬카페를 통해 진행된 예린의 팬클럽 명 공모 이벤트는 팬들의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많은 후보들 가운데 최종 10개에 오른 이름 중 팬들의 투표로 선정된 팬클럽 명은 ‘우린’이었다.

'우린'은 1. WE ARE, 2. 예린이는 ‘우리’의 모든 ‘린’, 3. ‘우린’ 무슨 일이 있더라도 늘 함께 할거야 라는 특별하고 소중한 의미를 담았다.

팬클럽 명 선정 이후 오랜만에 라이브를 통해 만난 팬들과 눈높이 소통을 이어간 예린은 팬클럽 로고와 응원봉 이야기 등 추후 팬덤 확장에 대한 계획도 나눠 팬들의 궁금증을 풀어주는 뜻깊은 시간을 가졌다.

라이브 종료를 앞둔 예린은 “5월 24일이 평범한 날이었는데, 이제는 아주 특별한 날이 됐다.

‘우린’이 탄생한 이 날을 두고두고 기억할 것”이라는 마지막 인사를 전해 팬들의 아쉬움을 달랬다.

한편 팬클럽 명을 ‘우린’으로 확정 지은 예린은 올 하반기 다채로운 활동을 이어 나갈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