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6 05:33 (수)
양주시, '2024년 길 위의 인문학 및 지혜학교' 공모사업 선정
상태바
양주시, '2024년 길 위의 인문학 및 지혜학교' 공모사업 선정
  • 한영환
  • 승인 2024.05.27 13: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양주시, ‘2024년 길 위의 인문학 및 지혜학교’ 공모사업 선정

양주시가 문화체육관광부, 한국문화예술위원회, 한국도서관협회가 전국 문화시설을 대상으로 시행하는 ‘2024년 길 위의 인문학 및 지혜학교’ 공모에 관내 양주시립도서관 5개 관 6개 프로그램이 선정되어 총 6천만 원의 국비를 지원받게 됐다고 27일 밝혔다.

‘길 위의 인문학’ 프로그램은 강연과 체험, 인문 자원탐방을 결합하여 생활 속에서 인문 활동을 확산하기 위해 운영되는 사업으로 올해 양주시는 5개 관이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도서관별로는 ▲역주행 양주사 : 고고학으로 본 양주(楊州)이야기(옥정호수), ▲웹툰으로 발견하는 나와 우리 동네 : 휴머니즘 in 양주(꿈나무), ▲삶이 문학을 만났을 때(광적), ▲디지털 시대 인문 정신과 함께하는 여정 : AI 테마로 만나는 또 다른 나의 자아(남면), ▲오감(五感)! 삶의 모든 순간에 함께하는 감각(感覺) : 오감으로 삶은 빛나고 인문학은 보다 인간다워진다(양주희망)가 운영될 예정이다.

‘지혜학교’ 사업은 인문 주제 관련 대학 교양 수준의 심화 프로그램을 제공하는 사업으로 시는 3년 연속 공모사업에 선정됐으며 올해는 양주희망도서관에서 ‘역사 속 현자들의 사상과 지혜’ 프로그램이 진행되어 현자들의 사상과 지혜를 탐구하는 과정속에서 현대사회를 살아가는 지혜를 배우는 시간을 갖게 된다.

이번 ‘길 위의 인문학 및 지혜학교’ 사업은 오는 6월부터 11월까지 운영 예정이며 관련 문의는 양주시립도서관 홈페이지 또는 각 도서관으로 문의하면 된다.

강수현 양주시장은 “시민들이 도서관 인문학 프로그램 참여를 통해 인문학에 담긴 가치와 지혜를 배우고 삶의 의미와 방향을 찾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