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6-26 05:33 (수)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천우희X복씨 패밀리, 장기용 살리기 위한 긴급회의 돌입...이번에는 미래 바꿀 수 있을까?
상태바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천우희X복씨 패밀리, 장기용 살리기 위한 긴급회의 돌입...이번에는 미래 바꿀 수 있을까?
  • 최원철 기자
  • 승인 2024.06.09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제공= JTBC]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장기용, 천우희가 운명을 거스른 구원에 나선다.

JTBC 토일드라마 ‘히어로는 아닙니다만’(연출 조현탁, 극본 주화미, 크리에이터 글Line&강은경, 제작 글앤그림미디어·드라마하우스스튜디오·SLL) 측은 11회 방송을 앞둔 8일, 복귀주(장기용 분)를 살리기 위한 도다해(천우희 분)와 복씨 패밀리의 긴급 회동을 포착했다.

여기에 뒤늦은 약속을 지키려는 복귀주와 복이나(박소이 분)의 특별한 데이트가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과연 복귀주와 도다해, 그리고 복씨 패밀리는 미래를 바꿀 수 있을지 이목이 집중된다.

지난 방송에서는 복만흠(고두심 분)이 복귀주의 죽음을 암시하는 예지몽을 꾸며 위기감이 고조됐다. 복귀주가 13년 전 과거에서 도다해를 구하고 돌아오지 못한다는 것. 도다해는 복귀주를 살리기 위한 마지막 사기를 벌였다.

바로 교통사고로 위장해 복귀주의 곁을 떠나고자 한 것. 행복이 아닌 불행을 주고 타임슬립 능력을 잃게 만들려는 계획이었다. 하지만 모든 진실을 안 복귀주는 도다해를 찾아냈고, 죽음을 무릅쓰고 서로를 선택한 재회의 입맞춤은 가슴을 먹먹하게 했다.

그런 가운데 도다해와 복씨 패밀리의 긴급회의가 열린다. 복만흠이 내다본 미래는 바꿀 수 없다고 믿는 가족들 앞에 도다해가 반짝이는 눈빛으로 무언가를 이야기 중이다.

앞선 예고편에서 “전 아직 안 끝났어요. 다른 방법 찾을 거예요”라며 복귀주를 반드시 살리겠다고 말한 도다해가 그 해법을 찾아낸 것인지, 그가 던진 희망은 무엇일지 궁금하게 한다.

도다해의 한 마디에 기대 반 걱정 반 표정으로 바라보는 복만흠, 결연한 의지를 다지는 복동희(수현 분)와 엄순구(오만석 분)의 반응이 호기심을 증폭시킨다.

‘붕어빵 부녀’ 복귀주, 복이나의 특별한 데이트도 포착됐다. 7년 전 복이나의 생일에 지키지 못한 약속을 이루기 위해 동물원을 찾은 복귀주.

하지만 아빠 복귀주가 죽음을 앞둔 것을 알고 있는 복이나는 그 무엇도 즐겁지 않은 얼굴이다. 눈물을 흘리는 복이나를 꼭 끌어안은 복귀주의 얼굴도 애틋하다. 딸을 보며 스스로 의지를 다지는 복귀주. 과연 이번에는 딸과의 약속을 지킬 수 있을지 궁금해진다.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제작진은 “도다해가 예지몽에 숨겨진 비밀을 발견하고 복씨 패밀리에게 마지막 희망을 불어넣는다. 복귀주를 구하기 위해 도다해가 어떤 선택을 할지, 복귀주는 또 도다해를 구하고 미래를 바꿀 수 있을지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JTBC 토일드라마 ‘히어로는 아닙니다만’ 11회는 오늘(8일) 밤 10시 30분에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