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3 05:35 (화)
동두천시, 동두천 우체국 총괄국 지위 지켜냈다
상태바
동두천시, 동두천 우체국 총괄국 지위 지켜냈다
  • 한영환
  • 승인 2024.07.10 1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두천시청

동두천시는 10일, 동두천 우체국을 양주우체국 소속국으로 전환하려는 우정사업본부 계획을 전면 조정, 총괄국 지위를 지켜냈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5월 동두천 양주우체국 통합추진에 대한 지역사회의 우려가 커짐에 따라 우정사업본부, 경인지방우정청에 동두천·양주 우체국 통합추진 반대 건의서를 발송했다.

이와 함께 동두천시 사회단체와 협력해 동두천·양주 우체국 통합추진을 반대하는 현수막을 시내 곳곳에 게시함으로써 동두천·양주 우체국 통합추진에 반대하는 시민의 의견을 적극 피력했다.

이러한 노력으로 우정사업본부는 동두천 우체국의 일부 기능은 조정하되, 총괄국 지위를 유지하기로 결정, 우편·금융서비스의 질적 저하를 우려한 시민의 걱정이 해소됐다.

박형덕 시장은 “동두천 우체국의 총괄국 지위 유지 결정을 내려준 우정사업본부와 총괄국 지위 유지에 함께 힘써준 동두천시 사회단체, 김성원 국회의원, 동두천시의회에 깊은 감사를 표하며, 앞으로도 동두천 시민의 우편·금융서비스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적극 협조하겠다”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