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12-06 22:53 (월)
경기도 ‘모바일 민방위 전자고지’ 시행 첫 단추‥11일 3만명 시범 발송
상태바
경기도 ‘모바일 민방위 전자고지’ 시행 첫 단추‥11일 3만명 시범 발송
  • 구자경 기자
  • 승인 2021.03.11 10: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방위 대원 개인정보 보호와 전자통지서 열람 편의성에 중점

경기도가 코로나19에 따른 비대면 행정 활성화와 행정 효율화를 꾀하기 위해 도입한 ‘모바일 민방위 교육훈련 통지시스템’이 본격적인 사업시행의 첫 단추를 끼웠다고 11일 밝혔다.

도는 이 시스템을 활용해 3월 11일자로 의정부시 민방위 대원 약 3만 명 전원을 대상으로 전자고지 안내문 시범발송을 실시했다.

그동안 민방위 교육훈련통지서는 민방위대장인 통·리장이 종이서류로 만들어진 통지서를 본인에게 직접 전달하는 식으로 운영됐으나, 코로나19 확산과 1인 가구 증가 등으로 이 같은 방식에 한계를 겪어왔다.

실제 현장에서는 주민등록상 실거주지가 다르거나 방문 시간대에 사람이 없어 전달이 어려운 경우가 많았고, 코로나19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준수 차원에서 대면 접촉을 최소화해야 하는 상황이기 때문이다.

도는 이번 시스템 가동으로 신속 정확한 고지서 전달이 가능해 민방위 대원들이 불편을 최소화함은 물론, 반송우편 처리 등 행정절차 개선, 우편비용 절감 등 행정 효율성을 꾀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대원들의 정보를 암호화된 연계 정보인 CI(Connecting Information) 값으로 전환·발송해 개인정보 보호를 강화했고, 모바일 중계사업자 3사(카카오페이, KT, 네이버)를 통해 발송함으로써 열람 편의성을 높였다.

이번 시범발송이 정상적으로 민방위 대원들에게 전달되면, 도내 31개 전 시군 민방위 대원을 대상으로 민방위 전자고지 안내문을 발송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도에서는 행정정보공동이용센터, 한국지역정보개발원과의 협업으로 시군의 민방위 새올행정시스템과 도의 모바일 민방위 전자고지 시스템을 연동한 상태다.

아울러 시군 담당자 대상 교육 및 매뉴얼 배부를 통해 2021년 민방위 교육훈련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준비 중에 있다.

경기도 관계자는 “이번 시스템 구축으로 비대면 행정 활성화와 행정 효율성을 제고할 수 있어 시군과 민방위 대원 모두의 편의성이 향상 되었다”며 “민방위 대원들의 모바일 전자고지서 열람률을 높일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행정혁신에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