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1-06-24 16:26 (목)
김민철 의원,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에게 ‘경기북도 설치’ 강력 건의
상태바
김민철 의원,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에게 ‘경기북도 설치’ 강력 건의
  • 최부일 기자
  • 승인 2021.03.16 04: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한미군 공여지 조기반환 및 철저한 환경정화’ 지원 건의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과 의정부 캠프시어즈 부지, 의정부제일시장 동행방문
의정부를 방문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에게 경기북도의 설치를 강력하게 건의한 김민철의원[국회]
의정부를 방문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에게 경기북도의 설치를 강력하게 건의한 김민철의원[국회]

김민철 의원이 의정부를 방문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에게 의정부 지역 현안인 주한미군 공여지의 조기반환과 철저한 환경정화, 그리고 경기북도의 설치를 강력하게 건의했다.

김민철 의원은 13일 재보궐선거을 앞두고 인접지역 독려 차원에서 의정부와 구리시를 찾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상임선대위원장과 함께 캠프 시어즈 부지와 의정부제일시장 등을 동행 방문하였다.

김의원은 방문현장에서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에게 “의정부는 안보를 이유로 70년동안 각종 규제 충첩으로 인한 피해와 불편을 감수해왔고 발전이 저해되어왔다” 면서 “의정부 발전을 위해 아직도 반환이 이뤄지지 않은 캠프 스탠리, 캠프 레드클라우드 등 주한미군 공여지의 조속한 반환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특히 캠프 시어즈 부지를 찾아 오염현장 등을 점검하면서 “환경정화를 마치고 민간매각된 캠프 시어즈 부지에서 각종 유독물질이 검출돼 개발이 지연되는 등 또다른 피해가 이어지고 있다”며 “반환부지의 철저한 환경정화가 필요하다”고 요청해 이 위원장으로부터 “정부가 완전한 환경정화를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는 답변을 받았다.

김민철 의원은 또한 경기북부와 남부간의 발전격차 심화 등 경기북도 설치의 필요성에 대해서도 설명하고, 경기북도 설치를 민주당의 대선공약이 될 수 있도록 해달라고 건의해 이에 대해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이 긍정적으로 노력하겠다며 화답했다.

이번 이낙연 상임선대위원장의 의정부방문에는 김민철 의원과 함께 오영환 의정부갑 국회의원, 권재형, 김원기 도의원 등이 함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