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3 05:35 (화)
포천시,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재지정 청신호
상태바
포천시,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재지정 청신호
  • 김명원 기자
  • 승인 2023.10.12 0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포천시, 한탄강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재지정 청신호
포천시는 지난 4일부터 9일까지 모로코에서 열린 제10회 세계지질공원 총회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이번 제10회 세계지질공원 총회에서는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심의회와 세계지질공원 국제컨퍼런스가 개최됐다.

세계지질공원 심의회에서는 참석위원 13명 중 10명이 재지정에 찬성해 한탄강은 세계지질공원 재지정 심사를 통과했으며 내년 5월 개최될 유네스코 집행의사회의 최종 승인만 남겨두고 있다.

또한, 한탄강 지질공원은 지난 7월 재지정을 위한 5일간의 유네스코 현장실사 보고서를 바탕으로 첫 지정 당시 권고사항이 모두 우수하게 이행된 것을 확인했으며 우수하게 활동한 한탄강의 운영사례를 전세계 다른 지질공원과 교류하라는 권고를 받았다.

포천시 관계자는 “한탄강 세계지질공원 재지정은 이번 유네스코 세계지질공원 심의회 심사를 통과 후 집행의사회의 최종 승인만 남겨두고 있어 재지정이 유력하다”며 “이번 세계지질공원 총회에서 세계지질공원 네트워크 의장과의 면담, 전 세계지질공원과 교류하는 등 다양한 성과를 얻었다”고 말했다.

한편 같은 기간 열린 제10회 세계지질공원 국제컨퍼런스에서는 전 세계 48개국 195명의 세계지질공원 담당자들이 함께 모여 주제발표와 국제교류의 시간을 보냈으며 국내에서는 한탄강, 제주도, 청송, 무등산, 전북 서해안 등 지질공원 관계자 80여명이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