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7-23 05:35 (화)
‘애프터시그널’, 현커들의 달달+꽁냥 모먼트.시청자 과몰입 부른다
상태바
‘애프터시그널’, 현커들의 달달+꽁냥 모먼트.시청자 과몰입 부른다
  • 김문희 기자
  • 승인 2023.10.04 13: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애프터시그널’, 솔로들의 끝나지 않은 시그널.연애 세포 무한 자극 모드 ON
▲ 사진제공 = 채널A
‘애프터시그널’에서 달달한 현실 연애를 이어가고 있는 커플들의 이야기가 그려진다.

오늘 밤 방송되는 채널A ‘애프터시그널’에선 현실 커플들과 솔로들의 8인 8색 이색 데이트가 시청자들의 연애 세포를 자극한다.

이날 ‘하트시그널4’에서 사랑을 쟁취하고 최종 커플이 된 김지영과 유이수도 깜짝 방문으로 스튜디오를 빛낸다.

압도적인 비주얼을 과시하는 그들을 본 오킹은 졸지에 카메라 앵글을 이탈하며 반가움을 감추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신민규, 유이수 커플의 금기사항에 대해 묻는 MC 미미에게 유이수는 ‘감자깡 사건’을 언급하고 김지영은 당황한 기색이 역력한 모습과 함께 급 공손한 태도를 보인다.

신민규와 유이수는 평소 다이내믹한 데이트를 추구한다는 유이수의 제안으로 패러글라이딩 데이트에 나선다.

이 가운데 신민규는 시그널 하우스에서 보였던 모습과 180도 다른 애교 가득한 면모를 보이는가 하면, 본격 ‘찐 커플’ 모드로 전환해 남다른 설렘 포인트 속 시청자들의 가슴을 두근거리게 만들 전망이다.

하늘 위에서 서로를 향한 진심을 전한 두 사람은 한층 가까워진 관계를 드러내며 서로에 대한 마음과 굳은 믿음을 다시 한번 확인한다.

한겨레와 김지영은 도자기 공방 데이트로 대리 설렘을 안긴다.

함께 만든 도자기 컵이 완성되고 둘만의 소중한 추억을 쌓아가는 두 사람은 풋풋하고 다정한 모습으로 새내기 커플 케미를 자랑한다.

특히 두 사람은 데이트 내내 사랑에 빠진 눈빛을 주고받는 것은 물론, 알콩달콩한 애정 표현을 쏟아낸다.

현재 진행형 커플 이후신과 김지민, 유지원과 이주미의 데이트 모습도 공개된다.

이후신과 김지민은 계곡 송어잡이 이후 저녁 식사 데이트로 유지원과 이주미는 익사이팅한 실내 클라이밍 데이트로 화기애애한 분위기를 이어간다.

시그널 하우스 밖에서 마주한 솔로들은 또 다른 핑크빛 기류를 풍기며 사랑을 찾아 나서는 가운데, 솔로들의 끝나지 않은 시그널이 현실 로맨스로 이어질지 기대감이 고조되고 있다.

청춘 남녀들의 현실 로맨스로 시청자를 만나고 있는 ‘애프터시그널’은 매주 금요일 밤 10시 50분 채널A에서 방송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